푸름이 닷컴에서 그동안 구매한 도서 중 가장 두 아이가 동시에 사랑한 책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가격대비 (정말 착한 가격 48,000원!!) 알이 꽉찬 이 녀석들은 책이 들어온 순간부터 지금까지 우리 딸들의 소중한 친구들이다.

 

 

자기만의 케이스가 있어서 이 박스를 통째로 들고 이동이 가능해서 좋다.

 특히 자기전 책장에 있는 걸 통째로 내려서 잠자리에도 가져가기 참 좋다.

 늘 함께 이동하게 되는 특성상, 주로 한번 꺼내면 한꺼번에 다 보게 된다.;

 

 

 

총 3단계로 구성되어 있는데, 요녀석들은 그 중 1단계..

어른 손바닥만한 크기로 우리 둘째가 한번에 여러권씩 들고다니며 본다..

전체 보드지도 되어 있어서 영아가 보기에도 위험하지 않고,

특정한 배경없이 비누(Binoo)의 다양한 모습들이 강조되어 있다.

우리 둘째는 자기와 동일시 하는 듯 늘 비누의 표정이나 행동을 따라하며 본다.^^;; 엄청 귀엽다..ㅎ

 

 

 

2단계..

비누의 친구 투피(Toopy)의 등장~!

비누와 투피가 함께 놀이하고 생활하는 이야기..

글밥도 적당하고 둘째 아이에게 읽어주기에도 큰 무리가 없다.

둘이 노는 모습이 정말 재밌다. 우리 딸들이 노는 모습고도 흡사..ㅎㅎ

 

 

 

3단계..

 

글밥이 좀 있는데도 의외로 이 단계들도 자주 읽어달라고 들고 온다.

명작동화나 서양문화를 함께 엿볼 수 있다.

상상력도 많이 자극되는 기상천외한 이야기들이 수록되어 있다.

제일 밑에 있는 가이드북은 해석과 주요어휘 외에도 엄마와 함께 놀이를 할 수 있는 '연극놀이' 가 실려있다.

대본과, 준비물 등.. 사실 이런 거 없이도 너무 많이 해서 탈이지만,, 엄마에겐 꽤 도움되는 내용들..

가이드 북 두 권 외에 마지막 구성은 바로 혜린맘이 너무도 좋아라 하는 CD ~!!

1,2단계는 노래와 챈트가 포함이고, 3단계는 리딩만이다. 반복해서 듣게 되는 묘한 중독성 있는 멋진 구성~!!!

혜린 유치원 가고 나서 혜나와 함께 참으로 자주 틀어놓고 춤추는 CD~!!^^ 들으면서 아마도 내용도 생각하겠지?^^;;

 

 

푸름이 닷컴에서 요즘에는 이렇게 스티커를 사은품으로 준다고 한다.

혜린맘은 구매한 지 좀 오래되어서 이런 이벤트는 없었지만,

지난번 유교전 부스에서 마지막 하나 남은 거 얻어옴..^^;;

이렇게 창문에 붙여놓고 그림도 그리고, 너무 좋아라 한다.

이사갈 때 꼭 다 떼서 가자고 하여 엄마에게 새로운 미션이 생겼다..

아.. 저거 어떻게 다 떼나...ㅜㅜ

 

 

헤어스탈이 좀 자유분방한..;;; 우리 둘째 혜나씨..

딱 맞다 사이즈..ㅎㅎ

 

 

*****

 

'투피와 비누'는 캐나다에서 티비에서 상영되었던 만화라고 한다. 유튜브에 검색하면 다양한 동영상들이 나온다. 화질은 좀 떨어지지만 책에 있는 내용이 아닌 또 다른 내용들로 아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를 만나면 그만큼 즐거움을 더하는 듯 하다. 책 먼저 접해주고, 이런 동영상도 검색해서 보여주면 좋을 듯!!^^

 

 

Posted by 풀빛소녀

비교적 영어를 자유롭게 구사하는 편인 혜린아기에게 뭔가 특별한 스토리북이 없을까 고민하던 중.
북스데이 광고를 보고 한번 휙 둘러보다 지르게 된 전집..
설명을 아무리 봐도 너무 재밌고, 구성도 좋은데 가격이 너무 싸다.. 공구가 5만원대..
너무 저렴한 가격때문에 질이 의심되서 잠시 망설여졌을 정도..
하지만 혜린아기가 너무 재미있게 읽는 모습이 그려져서 바로 질렀다.

역시..
나의 예상은 빗나가지 않았다..
배송 온 첫날, 전집 다 훑어내고..(늘.. 전집이 오면 하는 방식이긴 하지만서도..-_-;;)
가장 마음에 드는 책들 몇권은 반복을 하기 시작..

다음날 씨디를 틀어놓으니 바로 댄스 퍼레이드를 선보이시는 혜린양~!! 역시 이 전집도 대박!!^^

책장에 자리가 없어 우선 전면책장으로..^^;;

책장에 아직 자기를 마련해주지 못해서 혜린 자기전 읽는 책들로 그날 그날 모아두는 전면책장에 전집을...^^;;
20권밖에 되지 않으니 이렇게도 전집이 정리가 되니 좋구먼..ㅎ


여느 영어전집과 마찬가지로 책의 내용을 리딩과 스토리, 그리고 챈트로 담은 씨디들.. 요렇게 작은 박스로 담겨져 있어서 책장 자리 차지하지 않고 위에 둘 수 있다..(사소한 거에 좋아라하는 혜린맘..^^;;)
이 중 가장 마음에 드는 건 오른쪽 맨 마지막에 있는 'Story Song'이라는 녀석!
이건 전집에 있는 Song만을 모아둔 씨디.. 이거 하나만 틀어놓아도 운동이 따로 필요없을 정도로 혜린아기는 온 거실을 뱅글뱅글 돌면서 씨디가 끝날때까지 춤을 춘다..^^;; 정말 신나나 보다..;;

책 제목이 '노래로 영어시작' 이라는 걸 알 수 있게 해주는 건 달랑 이 스티커 하나..
씨디를 한번 들을 때마다 이 스티커를 책 마지막 페이지에 붙여주라는 것.. -_-;
이렇게 멋진 책을 가지고 제목을 노래로 하는 거라고 하니 괜히 스토리는 부실할 것 같은 느낌이 들잖아.. 책의 질에 비해 제목이 아쉽다는..ㅎ 혜린양은 뭐 늘 그렇듯, 붙이고 싶은 건 원하는대로 막 붙이기~

이 책의 가장 큰 장점은,
일단 내용이 너무 재밌다. 단순하지도 않고 아이들의 흥미를 끌만한 여러가지 요소들(공주, 쇼핑, 각종 동물들..) 로 무장한 소재로 다양한 스토리를 전달한다. 또한 몇몇 표현들은 두 권 이상의 책에서 반복되면서 (Big, Small..등등) 아이들이 그러한 표현을 익히기 쉽게 도움을 준다. 압권은,, 바로 반전이 있는 동화가 많다는 것!!! 정말 재밌다..ㅋㄷㅋㄷ
 
그 중, 혜린양이 가장 좋아라하는 책 중 한권만 골라보았다.
제목은 'A Knight and a Princess'
반전이 있으니, 책을 구입할 분들은 내용을 보지 않는 게 좋아요~^^

오래전, 용이 나타나 공주를 데려갔어요.

한 기사가 나타나서 자기가 공주를 구해오겠노라고 왕과 왕비를 설득했지요.

하지만, 계획만 그럴싸했을 뿐.. 실제는 계획대로 잘 안풀렸다지요..

기사가 용과의 사투를 벌이던 중...갑자기 용에게 잡혀있던 공주가 나타나요..



공주가 용을 무찌르고 둘을 결혼을 하지요..


이 책은 혜린아기가 혼자서 읽기도 하는(물론 아직 영어를 완전히 읽지는 못하고, 내용을 보며..ㅋㅋ) 책입니다.

삼성출판사는 저렴한 가격에 높은 질을 뽐내는 책들이 참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다음 북스데이를 기다립니다. 이번엔 꼭 '그림책으로 영어시작' 사야지..^^

 
삼성출판사 공동구매 바로 가



Posted by 풀빛소녀
이전버튼 1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